bar_progress

"사물인터넷도 해외로" 국내 6개 기업, 국제 계약

최종수정 2015.11.24 06:00 기사입력 2015.11.24 06:00

댓글쓰기

스페인 스마트 씨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 2015
총 13건 사업 협약 및 계약 체결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 이하 미래부)는 국내 유망 사물인터넷(IoT) 기업의 해외 진출을 위한 '스마트 씨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 2015' 전시를 지원해 총 13건의 사업 협약,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17일부터 19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이 행사는 올해 5회째로, 우리나라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참가했다. 이 행사는 90여개국 440개 도시의 1만1000여명이 참여하는 유럽지역 스마트 시티 관련 최대 전시회다.
이번 전시회에서 국내 사물인터넷 기업 10개사는 한국 공동관을 구성해 사물인터넷 플랫폼, 스마트 가로등, 스마트시티 관제시스템 등 사물인터넷 기반의 스마트시티 구축을 위한 기술 및 서비스를 선보였다.

참가 기업 중 5개사(달리웍스, 이도링크, 코너스톤즈 테크놀러지, 플럭시티, 나무아이앤씨)는 부산 스마트시티 실증사업에 참여 중인 기업이다. 이 경험을 토대로 유망 스마트시티 서비스를 전시했다.

국내 사물인터넷 기업들은 계약 1건,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 9건, 판매총판계약 1건, 기밀유지협약(MCU) 1건, 연구 협력 의향서(LoI) 1건을 체결하는 등 성과를 거뒀다.

달리웍스는 스페인 현지 센서플랫폼 기업의 제품에 달리웍스 솔루션을 활용하는 독점 계약을 맺고 내년 초 온라인을 통해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블락스톤의 경우 현지 스페인 빌딩 관리 기업과 2017년까지 40억 규모의 판매총판 계약을 체결하고, 브라질 컨설팅 기업과 제품 판매에 관한 양해각서를 맺었다.

이도링크는 위치 측위 관제 관련 네덜란드 기업, 스페인 산업용 로봇 제작 기업 및 스페인의 RFID(Radio Frequency Identification, 소형 칩에 상품정보를 저장하고 안테나를 달아 무선으로 데이터를 송신하는 장치) 관련 기업과 마케팅 등 사업 협력 각서를 체결했다.

코너스톤즈 테크놀로지는 프랑스의 3차원 사진 시뮬레이션 기업, 스페인의 시스템통합(SI)기업, 스위스의 스마트폰 이용자 피플 카운팅 시스템 관련 기업과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였다.

플럭시티는 스페인 데이터센터 및 빌딩, 도시 관제 솔루션 전문기업과 솔루션 라이센스 계약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였다.

나무아이엔씨는 룩셈부르크와 핀란드의 지자체 시범사업에 자사의 솔루션을 적용하는 것에 대해 논의했으며, 시스코와는 기술협력을 통한 유럽·아프리카 진출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의할 예정이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김재경 '건강미의 정석'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스타화보

  •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