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퀄컴, "韓 스타트업·창업 생태계에 1000억원 투자"

최종수정 2015.07.01 09:53 기사입력 2015.07.01 09:53

폴 제이콥스 퀄컴 회장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퀄컴이 국내 유망 기술 스타트업에 1000억원을 투자한다.

폴 제이콥스 퀄컴 회장은 퀄컴 설립 30주년을 기념하고 지난 25년간 이어온 한국과의 파트너십을 축하하기 위해 방한해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퀄컴은 투자 전문 자회사 퀄컴 벤처스를 통한 직접 투자는 물론, 외부 벤처 캐피털을 통한 투자 역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퀄컴은 1일 이번 투자 확대 발표의 일환으로 유망 벤처·중소기업과 성장자금이 필요한 중견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설립된 정부 산하 펀드 '성장사다리펀드'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성장사다리펀드는 퀄컴 벤처스와의 협력을 통해 올해 말까지 500억원 규모의 자펀드를 조성, 사물인터넷·5G 등 첨단 기술력을 갖춘 유망한 기업의 선발과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다. 퀄컴은 또 국내 모바일 생태계에 투자하는 다른 벤처펀드에도 투자를 이어갈 계획이다.

퀄컴은 한국에 꾸준히 투자를 진행해 오고 있다. 지난 4년 간 퀄컴 벤처스를 통해 부품, 기업용 소프트웨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서비스,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 총 12건이 넘는 투자를 이어왔다. 올 상반기에는 모바일 증권 서비스 업체 두나무, 기업 정보 공유 사이트 잡플래닛, 빅데이터 기반 맛집 추천 서비스 망고 플레이트 등에 약 100억원을 투자하기도 했다.
폴 제이콥스 퀄컴 회장은 "한국의 미래를 밝히는 협력 활동을 더욱 확대시켜나갈 수 있게 돼 기쁘다"며 "퀄컴은 혁신을 견인하고 기술 발전을 지원하는데 아낌없이 투자해오고 있으며, 앞으로 한국 정부와의 협력을 통해 세상을 새롭게 변화를 주도할 차세대 혁신가들과 한국 스타트업들의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퀄컴은 석·박사과정 학생들에게 연구 장학금을 지원하는 퀄컴 이노베이션 어워드, 이공계 우수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하는 퀄컴 공대생 장학금 프로그램, 한국통신학회와 함께 국내 정보통신 분야의 연구 활성화 및 산업 발전에 기여한 교수들을 지원하는 어윈 제이콥스 어워드, 미국 샌디에이고 본사 방문 프로그램인 퀄컴 IT 투어 등 다양한 인재양성 프로그램을 꾸준히 진행해오고 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