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복지재단, 쪽방촌 여름나기 지원…2억원 용품 전달

최종수정 2015.06.25 09:13 기사입력 2015.06.25 09:13

댓글쓰기

전국 10개 쪽방촌에 2억 원 상당의 영양제와 속옷 전달

신영자 롯데복지재단 이사장

신영자 롯데복지재단 이사장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롯데복지재단은 25일 롯데하이마트 봉사단과 함께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영등포쪽방상담소를 찾아 일대 쪽방촌 주민들에게 여름 속옷과 영양제를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신영자 롯데복지재단 이사장을 비롯해 롯데하이마트 이동우 대표, 김형옥 영등포쪽방상담소 소장이 함께했다. 롯데복지재단은 이 날 행사를 시작으로 전국 10개 쪽방촌 주민 6000여 명에게 2억원 상당의 물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롯데복지재단은 2012년부터 전국 쪽방촌의 여름나기 지원 사업을 진행해오고 있다. 올해는 무더운 여름철에 취약해질 수 있는 쪽방촌 주민들의 건강과 위생상태 개선을 위해 속옷과 영양제를 지원하기로 했다.

신영자 롯데복지재단 이사장은 "쪽방촌 주민들이 쾌적하고 건강하게 여름을 보내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쪽방촌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