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라인페이' 일본 출격…이해진 승부수 통할까

최종수정 2014.12.15 15:07 기사입력 2014.12.15 15:07

댓글쓰기

모바일 결제시스템 라인페이 일본서 출시 예정
이해진 의장 모바일 주력 주문한 이후 첫 사업
일본서 성공해 글로벌 시장 공략 야심

이해진 네이버 의장

이해진 네이버 의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네이버( NAVER )의 모바일 메신저 '라인'이 '라인페이'로 모바일 결제 시장 공략에 나선다. 일본에서 성과를 내면 알리바바의 알리페이, 페이팔 등과 글로벌 경쟁을 펼친다는 계획이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네이버는 이르면 이번주 일본에서 라인페이 서비스를 시작한다. 라인페이는 메신저 '라인'을 매개로 이뤄지는 모바일 결제 시스템이다. 네이버 관계자는 "당초 지난 주 출시할 예정이었지만 추가 점검이 필요해 늦어졌다"며 "늦어도 이번주 안에는 출시될 것"이라고 말했다.
라인페이의 결제서비스는 신용카드 기반 간편결제와 은행계좌 기반 모바일지갑이 통합된 방식이다. 결제수단은 신용카드로 편의점 충전 및 제휴은행(미즈호, 미쓰이스미토모은행) 계좌를 통한 사전충전이 가능하다. 라인에 등록된 친구들과 함께 서비스 구매비용을 나눠 내거나 친구의 라인 페이 계좌로 돈을 보낼 수 있다.

라인페이가 눈길을 끄는 것은 이해진 네이버 의장이 모바일 강화를 주문한 이후 처음 시작하는 사업이기 때문이다. 이 의장은 지난 달 24~25일 열린 임원 워크숍에서 "모바일 분야에서 네이버는 아무것도 아니며 없어질 수도 있다"고 위기론을 내세웠다. 또 "구글이나 텐센트같은 거대한 기업은 물론 실리콘밸리의 스타트업과도 치열하게 경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라인을 제외하고 이렇다할 성과를 내지 못하고 있는 모바일 분야에 주력할 것을 주문한 것이다.

네이버의 지난 3분기 매출 7000억원 가운데 라인은 2085억원의 매출을 냈다. 전세계 라인 모바일 메신저 가입자 수는 5억6000만명으로 추정된다. 이 중 일본 가입자가 5400만명, 태국은 3300만명, 인도네시아 3000만명, 대만 가입자가 1700만명에 이른다. 각 나라에서 라인이 모바일 메신저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는 만큼 라인을 기반으로 한 라인페이의 성공 가능성도 높게 점쳐진다.
이동륜 KB투자증권 연구원은 "라인이 일본시장을 필두로 수익화를 진행하면서 기존 서비스들을 유료화하거나 신규 유료서비스를 출시 중이다"이라며 "이 과정에서 라인 페이와의 시너지가 부각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선애 IBK투자증권 연구원도 "네이버에게 라인페이는 천군만마"라며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함께 커버하고 역내와 역외 거래를 통합해주기 때문에 라인의 영향력을 확고히 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넘사벽 S라인' [포토]  현아 '단발로 변신' [포토] 안소희 '시스루 패션'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