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22회 전남도장애인체육대회 장흥서 개막

최종수정 2014.09.25 15:13 기사입력 2014.09.25 15:13

댓글쓰기

펼치자! 전남의 꿈, 장흥에서 세계로!’라는 슬로건으로 제22회 전라남도장애인체육대회가 25일 오전 장흥실내체육관에서 열린 가운데 대회기를 선두로 시군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사진제공=전남도

펼치자! 전남의 꿈, 장흥에서 세계로!’라는 슬로건으로 제22회 전라남도장애인체육대회가 25일 오전 장흥실내체육관에서 열린 가운데 대회기를 선두로 시군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사진제공=전남도


“22개 시군 선수단 3천700여 명 참가…장애인 사회 참여 기회로”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라남도는 26일까지 이틀간 장흥에서 제22회 전남도 장애인체육대회가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펼치자! 전남의 꿈, 장흥에서 세계로!’란 구호로 열린 이번 장애인체전 개막식에는 김영선 전남도 행정부지사, 명현관 도의회 의장, 김성 장흥군수 등이 참석했다

육상, 수영 등 13개 정식 종목과 게이트볼, 테니스 등 6개 시범 종목, 다트, 핸들러 등 6개 체험 종목으로 나뉘어 열린다. 도내 22개 시군 선수단 2천209명(선수 1천549명·임원 및 보호자 등 660명)과 경기 진행요원 1천492명이 참가해 각 시군의 명예를 걸고 열띤 경기를 펼친다.

김영선 행정부지사는 대회사에서 “장애는 우리에게 불편을 줄 수 있지만 꿈을 이루는데 걸림돌이 될 수 없다”며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살아가는 소외 없는 복지정책을 지향하고, 사람과 사람, 지역과 지역 사이에 온정이 넘치는 전남 만들기에 모두가 힘을 모으자”고 말했다.
전남도와 장애인체육회는 이번 제22회 전남도장애인체육대회의 적극적인 홍보활동과 함께 대회 기간 중 시군 선수단이 체류하는 동안 장애인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관내 음식점 및 숙박업소 등에 협조를 당부했다.

김경호 전남도 스포츠산업과장은 “매년 개최되는 전남도 장애인체육대회가 훌륭한 장애인 선수를 발굴해 양성하고, 장애인의 건강과 사회 참여를 지원하기 위한 디딤돌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