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갤럭시노트4, 위기의 삼성 구할 '조커' 될까

최종수정 2014.09.04 08:33 기사입력 2014.09.04 07:24

댓글쓰기

갤럭시노트4

갤럭시노트4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갤럭시노트4, 위기의 삼성 구할 '조커' 될까

삼성전자가 올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4'를 공개해 관심이 뜨겁다.

삼성전자가 3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4' 개막에 앞서 '삼성 언팩' 행사를 갖고 '갤럭시 노트4'를 공개했다.

'갤럭시노트4'는 2011년 5인치 화면과 S펜을 탑재한 '갤럭시노트' 시리즈의 4번째 모델이다.

삼성전자는 독일뿐 아니라 중국 베이징, 미국 뉴욕 등 3개국에서 동시에 '삼성 언팩' 행사를 진행해 '갤럭시노트4'를 발표했다.

또한 '갤럭시노트4'를 비롯해 커브드 엣지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노트 엣지, '삼성 기어S', 가상현실 헤드셋 '삼성 기어 VR' '삼성 기어 서클'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신종균 삼성전자 IM부문 대표이사는 "갤럭시노트는 삼성이 소개한 모바일 혁신의 대명사로, 인류의 진화와 함께 해온 펜과 필기 문화를 최신 모바일 기술로 구현해 새로운 노트 카테고리 시장을 창조했다"며, "갤럭시 노트4는 가장 정제되고 발전된 최신 노트 경험의 정수를 보여 줄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