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용산구, 중소기업 청년취업인턴제 참여자 모집

최종수정 2014.04.07 06:55 기사입력 2014.04.07 06:55

댓글쓰기

참여기업에는 3개월간 약정급여의 60%(최대 100만원) 지원 ...정규 채용 시에는 3개월간 약정급여의 50%(최대 100만원) 추가 지원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용산구(구청장 성장현)는 청년실업 해소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014년 중소기업 청년취업인턴제 사업’ 참여자 모집에 나선다.

성장현 용산구청장

성장현 용산구청장

중소기업 청년취업인턴제는 청년 미취업자에게는 중소기업에서 인턴으로 근무하면서 일자리 경험과 정규직 취업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중소기업에는 청년인재 채용을 지원, 인력난 해소를 돕기 위해 마련된 청년고용촉진사업이다.
참여대상은 용산구에 거주하는 만 15세 이상 만 35세 이하 미취업 청년이거나 용산구 내 특성화고 졸업(예정)자라면 누구나 가능하다.

기업 참여의 경우는 서울시 소재 상시근로자 5인 이상의 중소기업으로 인턴기간 종료 후 정규직 전환계획이 있는 기업이어야 한다.

구는 참여기업에게 약정급여의 60%(최대 100만원)를 3개월간 지원하고, 인턴 종료 후 정규직으로 전환, 채용할 경우에는 약정급여의 50%(최대 100만원)를 3개월간 추가로 지원한다.
신청자는 3월부터 연중 수시로 접수가 가능하며, 운영기관인 사단법인 한국평생교육협회(http://www.klea.net)를 통해 인터넷으로 신청하면 된다.

한편 지난해는 29개 중소기업이 참여, 인턴 참여자 8명 중 중도탈락자 2명과 현재 인턴참여 중인 1명을 제외한 5명 전원이 정규직으로 전환돼 채용됐다.

용산구 고용정책과(2199-7194) 또는 한국평생교육협회(6378-0100)에 문의하면 된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