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덕화, '호텔킹'서 명품 악역 등극하나?

최종수정 2014.03.31 16:25 기사입력 2014.03.31 15:06

댓글쓰기

MBC 제공

MBC 제공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이덕화가 MBC 주말드라마 '호텔킹'(극본 조은정, 연출 김대진·장준호)에서 악역의 모습을 보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31일 오후 '호텔킹' 제작진 측은 이덕화의 서늘한 표정이 담긴 드라마 스틸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이덕화는 이다해를 다정히 끌어안았지만 추악한 욕망을 품고 있는 얼굴을 하고 있다.
이덕화는 '호텔킹'에서 호텔 씨엘 부회장 이중구 역으로 열연한다. 이중구는 평소에는 가장 낮은 곳에서 일하는 사람들까지 다정하게 챙기는 면모를 보이지만, 사실 그 누구보다 나쁜 악마의 본성을 철저하게 숨긴 인물이다.

특히 호텔 씨엘 회장의 자살 사건 이후 본격적으로 욕망의 발톱을 드러내며 상속녀 아모네(이다해 분)와 호텔 경영권을 두고 양보 없는 대결을 펼칠 계획이다.

이덕화는 최근 인터뷰에서 "사실 이번 역할에 대해 준비 할 필요가 없다. 나에겐 악역의 피가 흐른다"며 남다른 자신감을 표현한 바 있다.
한편 '호텔킹'은 국내 유일 7성급 호텔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상속녀와 그를 위해 아버지와 철저한 적이 된 총지배인의 사랑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다음 달 5일 오후 9시55분 첫 방송.

e뉴스팀 ent@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