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MBC 측 "'아이갓씨' 음원서비스 중단", 프라이머리 공식 사과

최종수정 2013.11.13 11:37 기사입력 2013.11.13 11:37

댓글쓰기

MBC 측 "'아이갓씨' 음원서비스 중단", 프라이머리 공식 사과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최근 표절 의혹 논란에 휩싸인 박명수-프라이머리의 곡 '아이갓씨(I Got C)'의 음원서비스가 잠정 중단된다. 프라이머리 측은 일련의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무한도전' 제작진은 13일 오전 홈페이지에 "MBC '무한도전 2013 자유로가요제'에서 거머리(박명수+프라이머리) 팀이 선보인 노래에 대한 논란으로 시청자 분들께 심려 끼쳐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가요제는 무한도전 출연자들과 뮤지션들이 각각 한 팀을 이뤄 좌충우돌 노래를 만들어가는 과정을 담아, "음악은 경쟁이 아니다. 음악은 즐거움이다"라는 주제를 표현하려 노력해왔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러나 가요제 방송 이후 예상 밖의 문제에 직면했고, 양쪽 입장을 들어보며 조심스레 상황 파악과 해결에 노력하고 있으나, 결과적으로 무한도전이 시청자분들께 즐거움만을 드리지는 못했다"며 "이에 이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아메바컬쳐(프라이머리)와 협의를 통해 잠정적으로 'I GOT C'의 온라인 음원 판매를 중지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같은 날 프라이머리 소속사 아메바컬쳐 또한 "좋은 취지를 가지고 시작한 이번 이벤트의 의미마저 논란으로 퇴색된 것은 아닌지 깊은 우려의 말씀을 전한다"며 "MBC '무한도전' 제작진 및 관계자 분들을 비롯해 음악에 관심을 깊은 관심과 애정을 보여주신 모든 분들께 송구한 마음"이라고 덧붙였다.

또 "최대한 신속하게 모든 사안이 원만히 해결되도록 노력하겠다"며 "7년의 시간을 함께한 프로듀서 프라이머리가 보다 성숙한 자세로 작품 활동에 매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는 입장도 함께 밝혔다.
앞서 프라이머리는 MBC '무한도전 - 자유로 가요제' 편에 출연해 박명수, 개코와 함께 '아이갓씨'를 발표한 바 있다. 방송 이후 이 곡은 엄청난 반응을 얻었지만 동시에 카로 에메랄드의 곡들과 비슷하다면서 표절 논란에 휘말렸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