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컴백' 카라, '첫 시도' 3가지는?

최종수정 2013.08.16 08:07기사입력 2013.08.16 08:07


[아시아경제 이금준 기자]그룹 카라가 '첫 시도 3종 세트'로 컴백한다.

오는 9월 컴백하는 카라는 한글 제목, 5음절 이상의 긴 제목, 선 공개 곡 활동 등 세 가지 첫 시도에 나서 팬들의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카라의 새 앨범 타이틀은 '숙녀가 못 돼'. 이들은 이에 앞선 오는 21일 '둘 중에 하나(runaway)'를 선공개할 예정이다.

카라는 지금까지 '락유 (Rock U)', '프리티 걸(Pretty girl)', '미스터(Mr.)', '스텝(STEP)', '판도라(PANDORA)' 등 영문 제목의 곡으로만 활동해 왔으며 제목의 길이도 4음절 이하로 늘 짧았다.

소속사 DSP미디어는 "의도한 바는 아니었지만 우연히도 준비 곡들이 연이어 짧은 영문이었다"면서 "지만 이번에는 '숙녀가 못 돼'와 '둘 중에 하나'라는, 5음절의 제목이 활동 곡으로 낙점되면서 새로운 변화가 추가됐다"고 설명했다.

컴백을 앞두고 새로운 시도에 나선 카라가 어떤 반응을 얻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금준 기자 music@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댓글쓰기

Today Click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