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관악구, 도림천 둔치에 어린이 물놀이장 개장

최종수정 2013.07.14 09:05 기사입력 2013.07.14 09:05

댓글쓰기

도림천에 수심 30∼40cm 어린이 물놀이장 개장, 다음달 31일까지 운영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관악구(구청장 유종필)가 신림동 순대타운 앞 도림천 둔치에 여름철 어린이들이 이용할 수 있는 물놀이장을 개장했다.

다음달 31일까지 운영되는 어린이 물놀이장은 길이 34m, 폭4~6m, 수심 30~40cm로 유아를 포함한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조성했다. 9세 이하 어린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미취학 어린이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보호자가 동반해야 한다.
구는 물놀이장 수질관리를 위해 매일 수돗물을 공급하고, 수조 청소를 실시하는 등 청결 유지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안전사고에 대비해 2명의 안전요원이 상시 근무하고, 관악소방서 119구조대와 협조 체계도 유지한다.

물놀장 이용시간은 매일 오전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공휴일도 이용 가능하다. 다만, 태풍이나 우천 시에는 운영되지 않는다.
도림천 둔치 물놀이장

도림천 둔치 물놀이장


또 해마다 많은 구민들이 찾고 있는 ‘관악산계곡 어린이 물놀이장’은 오는 19일 개장해 다음달 18일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자연학습장부터 호수공원 아래까지 약 200m 구간으로 매일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5시30분까지 이용 가능하다.

구는 물놀이장 안전관리를 위해 물놀이장 운영요원 12명을 확보하고 구급약품 상비, 119 구조대와 긴밀한 협조체계 유지 등 안전한 물놀이가 되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관악구에는 다른 지역과 차별화 된 관악산과 도림천이라는 특별한 자원이 있다”며, “도심 속에서도 주민이 언제든 찾아와 함께 즐기고 쉴 수 있는 공간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