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포구 서교동에 주한체코문화원 개원

최종수정 2013.04.29 23:15 기사입력 2013.04.29 23:15

댓글쓰기

개원식에는 박홍섭 마포구청장(좌측세번째), 야로슬라브 올샤 주니어 주한체코대사(가운데),미하엘라 리 주한체코문화원장(좌측 두번째), 토마스코즐로브스키 주한유럽연합대사(맨좌측), 강홍빈 서울역사박물관장(우측 세번째) 등이 참석했다.

개원식에는 박홍섭 마포구청장(좌측세번째), 야로슬라브 올샤 주니어 주한체코대사(가운데),미하엘라 리 주한체코문화원장(좌측 두번째), 토마스코즐로브스키 주한유럽연합대사(맨좌측), 강홍빈 서울역사박물관장(우측 세번째) 등이 참석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마포구 서교동 홍대의 명물 캐슬프라하 건물에 주한체코문화원이 29일 개원했다.

체코문화원은 2009년 체코정보문화원으로 개원한 이래 이번에 공식 주한체코문화원으로 승격했다.

특히 주한체코문화원은 일본 동경에 있던 문화원을 폐지하고 한국에 문화원을 개원함에 따라 마포구에는 아시아에서 유일한 체코문화원이 들어서게 됐다.

이날 열린 개원식에는 박홍섭 마포구청장, 야로슬라브 올샤 주니어 주한체코대사, 미하엘라 리 주한체코문화원장, 토마스코즐로브스키 주한유럽연합대사, 강홍빈 서울역사박물관장 등이 참석했다
박종일 기자 drea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