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위메프, 모바일 벼룩시장 서비스 '판다마켓' 출시

최종수정 2013.01.14 09:38 기사입력 2013.01.14 09:38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소셜커머스 위메이크프라이스는 모바일 플리마켓(벼룩시장) 서비스 '판다마켓'을 출시, 본격적으로 지역포털 서비스를 구축한다고 14일 밝혔다.

온라인 플리마켓 서비스 판다마켓에서는 누구나 쉽게 자신의 가게를 만들어 물건을 사고 팔 수 있으며 간판 사진, 영업시간, 지도 상에 위치를 지정하는 등 오프라인 가게처럼 운영 가능하다. 단골가게를 등록해 판매자로부터 직접 새소식을 받아볼 수도 있다.

회사 측은 향후 판매자가 단골손님에게 새소식, 쿠폰 등을 푸시 알림으로 전하는 고객관리 서비스를 추가할 예정이다.

판다마켓은 위메프가 1년 전 인수한 와플스토어와 함께 처음 내놓은 지역서비스로, 허민 위메프 대표가 추구해온 지역포털의 첫 단추라는 의미가 있다. 조지훈 와플스토어 대표는 "판다마켓을 통해 지역 중소상공인은 물론 개인들에게도 트래픽을 나눠주며 상생의 가치를 실현하고 있다"며 "지역 광고 시장에서 출발한 소셜커머스가 다시 그 본질로 돌아가 일상생활, 지역 상권과 긴밀하게 결합한 서비스를 내놓은 의미있는 시도"라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