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퍼주니어, 필리핀을 끝으로 '슈퍼쇼2' 9개월 대장정 피날레

최종수정 2010.04.12 08:54 기사입력 2010.04.12 08: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승훈 기자] 슈퍼주니어가 아시아투어로 진행한 '슈퍼쇼2'가 9개월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했다.

슈퍼주니어는 지난 10일 오후 7시 필리핀 마닐라의 아라네타 콜리세움(ARANETA COLISEUM)에서 ‘슈퍼쇼 2’의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했다.

3시간 동안 펼쳐진 콘서트에서 슈퍼주니어는 히트곡들은 물론 다채로운 개인 무대, 화려한 퍼포먼스 등으로 관객들로부터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공연 전 열린 기자회견에서도 슈퍼주니어는 최고를 자랑했다. 가수 최초로 필리핀 음악차트 2회 1위의 기록을 세우며 인기를 누린 슈퍼주니어의 기자회견에는 MYX, ABS-CBN 등 50여개 매체에 약 150명의 취재진들이 참석해 열띤 취재경쟁을 펼치기도 했다.

슈퍼주니어는 지난 2009년 7월 서울을 시작으로 베이징, 상하이, 홍콩, 방콕, 타이페이, 난징, 쿠알라룸푸르, 마닐라 등 9개 도시에서 15회에 걸쳐 라이브 투어를 개최했다.
그동안 슈퍼주니어는 공연에서 19만 8000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아시아 스타로서의 위상을 드높였다.

특히, 슈퍼주니어는 ‘슈퍼쇼 2’를 통해 방문하는 도시마다 새로운 기록을 남겨 화제를 집중시키기도 했다. 대만에서는 해외가수 공연 사상 최다 관객 동원 기록을 세웠으며, 중국에서는 최초의 스탠딩 공연을 성사시켰고, 이번 필리핀 공연 역시 한국가수 최초의 단독 콘서트이자 필리핀 공연 사상 최대 규모로 펼쳐져, 아시아 전역에 한국의 수준 높은 공연문화를 알리고 한류열풍을 전파하는 기폭제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더불어 아시아 9개 도시에서 펼쳐진 이번 투어가 끝나기 전부터 베트남, 싱가포르 등 이번 투어에 방문하지 못한 국가에서 ‘슈퍼쇼 3’에 대한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